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보도자료

SK종합화학의 소식을 전합니다.

보도자료 상세페이지로 제목, 날짜, 내용 정보 제공
제목

SK이노베이션의 자율적 기부 본능,


´1인 1후원계좌´ 2천 4백명 돌파, 3억 7천만원 달성!
날짜 2017-02-27
내용 ■ 전체 구성원의 40%가 자율적으로 참여, 연말엔 사상 최대인 ‘3억 7천만원’ 달성할 듯
■ ´07년 이후 기부액 및 후원 분야를 자율적으로 선택해온 결과, 조직문화 일부로 자리 잡아
■ 회사 경영 어려울 때도 계속, 올해까지 누적 20억…, 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에 기여


SK이노베이션(www.SKinnovation.com)이 소외된 이웃과의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자율적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간다.

 

금일 SK이노베이션은 전 사업장 구성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1 1후원계좌모집 공고에 금년 역대 최대인 24백명이 넘는 기부자들이 몰렸다고 밝혔다. 이는 전체 구성원의 40%에 육박하는 수치로, 작년 대비 기부자 수가 500명 가량 증가하면서 금년 총 모금액도 사상 처음 3억을 돌파, 3 7천만원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SK이노베이션은 구성원의 개인 계좌를 통해 기부할 수 있는 ‘1 1후원계좌모금에 대해자율적으로 기부 금액을 결정할 수 있고소아암 어린이, 학대피해노인 의료비 지원, 산간오지 장애인 의족수리지원, 네팔 오지 지역 교실 건축 등 직접 후원 분야를 선택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고 밝혔다.

 

2007년 첫 시행 이후 꾸준히 ‘1 1후원계좌’ 활동을 진행해온 SK이노베이션은 그간 모금을 통해 생활이 어려운 독거노인, 장애인 등 사회적 취약계층의 의료 및 생계 지원 외에도 여성,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직업 교육을 지원해 왔다.

 

SK이노베이션은 올해까지 11년 간 구성원의 자율적 참여를 통해 모금한 20억원 이상의 기부금으로 지역 사회와 소외 계층에게 온정을 전달하고 있다. 특히 지난 2014년과 2015년 초 불황으로 임금을 자진 삭감하던 시절에도 자발적 기부는 멈추지 않고 계속되었다.

 

이와 관련해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은 “지난 해 구성원 100%가 봉사활동에 참여한데 이어, 자발적인 구성원 기부금 참여가 2천명을 넘겼다”이라며, “사회공헌에 대한 구성원의 참여 확대는 사회적 책임으로서의 의미를 넘어 회사의 조직문화로 자리잡아 가고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K이노베이션은 작년 태풍 ‘차바’로 피해 입은 수재민 지원을 위해 총 50억원 상당의 기부금을 울산광역시에 기탁하는 등 지역상생을 위한 사회 공헌 활동도 지속하고 있다.

 

이 외에도 SK이노베이션은 ‘04년 전사적 자원봉사조직인 SK1004단을 발족, 전국 68개 봉사팀을 운영하고 있으며,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 독거노인과 발달 장애 아동과의 정서적 파트너링 관계를 유지하는 등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위해 노력 중이다.